‘골때녀’ 팀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응원에 나섰다.

사진=조혜련 인스타그램
사진=조혜련 인스타그램

24일 카타르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에 조혜련, 이현이, 윤태진, 전미라가 관중석에 모습을 드러냈다.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로 인연을 맺은 네 사람은 함께 이날 경기 관전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조혜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경기 시작 전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이제 경기가 시작합니다. 대한민국!! 가즈아~~~”라고 대표팀을 응원했다.

윤태진 역시 인스타그램을 통해 “현이언니와 선수 라인업 영상전 응원 오프닝 !!!! 여러분 함께 응원해요오”라며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네 사람의 모습은 외신의 중계화면에 포착되며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