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취식 편의성이 높으면서 핑거푸드처럼 즐길 수 있는 조각 과일이 인기를 끌고 있다. 이마트24가 최근 3년간 조각 과일 매출을 조사한 결과 매년 평균 2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2인 가구 사람들이나 직장인들이 편의점에서 별도의 세척 과정이나 칼질이 필요없는 조각 과일을 많이 찾은 것으로 풀이된다.

이런 가운데 올해 이마트24의 낱개 과일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한 자리 수 신장률을 기록한 데 반해, 같은 기간 조각 과일 매출은 전년 대비 35% 증가하며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과거 낱개 과일로 대표됐던 편의점 과일 상품의 트렌드가 조각 과일, 즉 ‘핑거푸드’로 옮겨가고 있는 것.

이처럼 조각 과일을 비롯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과일을 찾는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춰 이마트24는 보다 차별화된 과일 상품군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마트24는 이달 8일부터 ‘껍질없는 간편한 조각사과’ 2종을 판매한다. 해당 상품은 껍질을 제거하고 한 입 크기로 자른 100% 국내산 사과로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 360g과 150g의 두 가지 규격으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껍질없는 간편한 조각사과 360g’은 투명한 전용 용기를 사용해 내부 확인이 가능하며 조각사과 하나당 낱개 포장돼 있어 상품의 이동과 보관이 용이하다. 가격은 6,000원. 이와 더불어 ‘껍질없는 간편한 조각사과 150g’은 파우치 형태로 포장된 소용량 조각 과일 상품으로 고객들의 편의성은 늘리고 가격부담은 줄였다. 가격은 2,500원.

앞서 이마트24는 고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여러 조각 과일들이 혼합된 소용량 상품을 올해 초부터 본격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올해 6월부터 판매 중인 ‘방토랑 사과’와 ‘방토랑 파인’는 신선한 국산 방울토마토와 함께 조각사과나 조각파인애플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상품이다.내부 확인이 가능한 투명 용기에 도시락 형태로 포장됐으며 2종 모두 가격은 5,200원이다.

올해 4월에 리뉴얼 출시돼 판매하는 ‘하루한컵헬스’(3,200원)는 투명한 컵용기에 담긴 조각사과, 청포도, 적포도를 한번에 즐길 수 있는 상품이다.

이밖에 이마트24는 ‘덤’과 ‘못난이’ 소포장 과일 상품으로 차별화를 꾀하고 있다. 2개 가격에 3개 덤을 준다는 의미로 ‘아임e 2+3이래도안바나나’(5입/1,950원)를 비롯해 맛이나 선도는 일반 사과와 차이가 없으나 표면에 작은 흠집이 있는 ‘청송보조개사과1.4kg’(7,900원)을 염가에 판매해 알뜰족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마트24는 이달 초부터 오는 12일(금)까지 과일 표면에 특별한 문구(10종 중 1개 선택)를 새길 수 있는 ‘이니셜 사과’(3,800원)를 예약 판매한다.

이니셜 사과는 ‘수능대박’과 ‘행운가득’ 등과 같은 고객들의 간절한 기원을 담은 문구별 스티커를 사과 표면에 부착하여 약 50일 동안 재배하는 과정을 거친다. 이후 햇빛을 받아 빨갛게 변한 사과에서 스티커를 부착했던 부분만 착색되지 않게 하는 방식으로 고객들은 나만의 소망이 새겨진 이니셜 사과를 10월 말에 만나 볼 수 있다.

사진=이마트24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